수면 무호흡증이 심장마비와 연관이 있다고?

기사입력 2019.06.13 18:13 조회수 11

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.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  • URL 복사하기
  • 기사내용 프린트
  • 기사 스크랩
  • 기사 내용 글자 크게
  • 기사 내용 글자 작게

 

1.jpg

 

2.jpg

 

3.jpg

 

4.jpg

 

5.jpg

 

6.jpg

 

7.jpg

 

8.jpg

 

9.jpg

 

10.jpg

 

일이 많아 피곤한 날이면, 자면서 코를 심하게 골아요.
이게 ‘수면 무호흡증’ 인가요?

 

‘수면 무호흡증’ 이란 무엇일까?
 
수면 중 10초 이상 숨을 쉬지 않는 경우를 ‘무호흡’ 이라 하고,
무호흡 증상이 한 시간에 5회 이상 나타나는 경우 ‘수면 무호흡증’ 으로 진단한다

 
흔히 코골이라고 해서 쉽게 보면
큰코다치게 되는데,
 
자는 동안 산소 공급이 원활하지 않아
심한 경우 심혈관 질환 및 뇌졸중으로
발전할 수 있기 때문이다
 
실제로 5년간 11,000명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
수면 무호흡증을 가진 사람들은 일반인보다 심장마비의 위험이 더 높았다고 밝혀졌다
 
그렇다면 ‘수면 무호흡증’의 치료와 예방법에는
어떤 것들이 있을까?
 
수면 무호흡증의 치료 및 예방법

 

- 수면 무호흡은 수원 다면 검사로 정확히 진단할 수 있다
- 체중 감량과 꾸준한 운동이 수면 무호흡을 호전시킨다
- 음주는 수면 무호흡을 악화시킨다
- 항우울제, 진정제, 항히스타민제 같은 약물이
수면 무호흡을 악화시킬 수 있다
- 심한 경우, 양압기 치료가 효과적이다

 

자문의) 고려의대 구로병원 순환기내과 임홍의 교수
분당서울대학교병원 순환기내과 윤창환 교수

<저작권자ⓒ넷프로(NETPRO) & news.circulation.or.kr 무단전재-재배포금지>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